달력

72009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하루하루 지나가면서 하나 둘 이곳에서 살 준비를 해가고 있습니다. 전날 외국인 등록을 마치고 급여통장을 만들러 은행에 갔습니다. 센다이에서 가장 많이 보이는 은행이 the 77 bank라 이곳에 계좌를 만들었습니다. 역시나 일본에서 공무 처리는 참 많은 시간을 필요로 합니다. 통장을 받기까지 약 1시간이 걸린것을 보면 한국은 참 좋은 나라입니다. 
 


















장을 보러 가는 길에 집앞에서 아주 맛있는 카페를 알았습니다. caffe VELOCE. (仙台定禅寺通店
비싸지도 않으면서 커피향이 참 좋은 곳입니다. 간만에 좋아하는 커피 향을 맡게 되어 소현이의 기분이 업된 오후의 시작이었습니다. 
 
아케이드를 돌아본 후 daiei로 저녁거리를 사러 갔습니다. 간만에 보는 소현이의 의지에 찬 모습이네요.^^
이날의 메뉴는 야채카레였습니다.
앞쪽이 그 카레입니다. 뒤에 보이는 튀김은 아직까지 우리 냉장고에서 동거중입니다. 이러다 정드는건 아닌지. ^^
























여기와서 새로 생긴 취미가 한밤에 집앞에 있는 편의점 투어입니다. 사실은 음료수에 붙어 있는 피규어 현장 조사가 목표지만..
그런데 예전에 로손에서 본 ANA 스튜어디스 세트만한 것은 도저히 찾을 수가 없네요. T.T
한밤중에 생얼로 함께 나온 소현인 뭐가 그리 좋은지 방긋방긋이네요.. 


Posted by HO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iPhone 3GSSoftbank에서 구할 수있다길래 소현이를 꼬셔 계약을 하러갔습니다. 하지만 2년 약정을 해야만 계약을 할 수있다는 말에 (아니면, 일시불로 내야한다더군요 -.-) 그만 발걸음을 돌렸습니다.

돌아오는 길에 びっくりドンキー에서 배를 채우고 어쩔 수 없이 au를 들려 휴대폰을 개통했습니다.  
소현이는 iida misora, 전 CA001를 골랐습니다. 제껀 예전과 같은 casio라서 그남 손에 익숙하다는게 장점이네요. 

근데 이놈이 왠일인지 가끔 시계가 40분이 되면 울리네요. 멍텅구리 핸드폰... 
아차, 제 번호는 080-6003-6926입니다.
Posted by HO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침 10시반 비행기로 한국을 떠나 센다이로 이사를 왔습니다. 
짐때문에 참 많은 일들을 겪었지만 어쨌든 이사를 오게 되었습니다. 여기까지 오느라 몸고생, 마음 고생 많이 한 소현이에게 미안한 마음뿐입니다.

짐을 정리하고 집으로 들어가는길에 吉野家를 들려 牛丼과 맥주를 한잔 했습니다. 역시나 이곳의 牛丼은 우리에겐 조금 느끼하네요.

우리집은 日本宮城県仙台市青葉区二日町7-32 勾当台ハイツ915입니다.


Posted by HONO

댓글을 달아 주세요